(지방)교회가 양태론 비판에 반박한 내용 모음 (4)

지방교회

지방교회▶ 아버지, 아들, 영의 상호내재와 동시존재

『어떤 비판자들은 이렇게 말한다. 「마태복음 3장 16절부터 17절을 볼 때, 거기에 아들이 있었고, 아버지는 하늘로부터 말씀하셨으며, 그 영은 아들위에 임했다. 셋이 모두 동시에 행동했다. 분명히 이러한데, 당신은 이것을 믿지 않는다고 말한다.」 우리의 대답은, 우리가 우리를 비판하는 자들보다 더 많이 믿는다는 것이다. 왜냐하면 우리는 성경을 순수한 말씀에 따라 믿기 때문이다. 우리는 성경에서 말한 모든 것을 믿는다.』 -신약의 결론, 하나님편, 307p-

▶ 『신격의 셋은 다만 동시에 존재할 뿐 아니라 또한 서로 안에 거한다. 그러므로 아버지와 아들과 영 가운데에는 동시에 존재함과 상호내재함이 모두 있다. 하나님은 삼일, 즉 셋-하나이시다. 동시에 존재함은 같은 시간에 함께 존재함을 의미한다. 서로 안에 거함은 정의하거나 이해하기가 훨씬 더 어렵다. 이 용어가 삼일 하나님에게 적용될 때 그것은 아버지와 아들과 성령이 서로 안에 존재함을 의미한다. 성경은 아들이 왔을 때 아버지가 그와 함께 왔음을 분명하게 계시한다. 이와같이 그 영이 왔을 때 그분은 아버지와 아들과 함께 왔다. 더욱이 아들이 왔을 때 아버지는 외적인 방법으로 아들과 함께 온 것이 아니라 내적이고 주관적으로 아들 안에 왔다.

아버지와 아들과 영 사이에 관계에 대하여 요한복음은 특별한 헬라어 전치사, 즉 「-부터 함께(from with)」로 번역될 수 있는 전치사를 사용한다(6:46, 16:27). 아들은 단지 아버지로부터 왔을 분 아니라 심지어 아버지와 함께 아버지로부터 왔다. 그는 아버지로부터 왔으며 또한 아버지와 함께 왔다. 이것은 아들이 왔을 때 또한 아버지가 왔음을 가리킨다. 아버지는 아들 안에서 오셨다. 그러므로 주님은 「나를 본 자는 아버지를 보았느니라」(요 14:9)고 말씀하실 수 있었으며, 또한 「나는 아버지 안에 있고 아버지는 내 안에 계시느니라」(요 14:10)고 증거하실 수 있었다.』 -신약의 결론, 하나님편, 310p-

1. 앤드류 머레이(Andrew Murray)는 그의 책 「그리스도의 영」25장에서 다음과 같이 말한다. 「주 예수께서 그 영의 생명 안으로 높여지셨을 때 그분은 주 그 영이 되셨다. 제자들은 주 영이신 그분을 모르는 채 오랫동안 예수를 알았었다. 주 영이신 그분에 대해서 전파하지 않고도 십자가에 못 박히신 분인 주 예수에 대한 매우 열렬한 복음전파가 사역 안에 있을 수 있다. 믿는이들 가운데서의 사역이 행함과 그 영의 안에서 생명이 있고 능력이 있게 되는 것은 그리스도를 주 그 영으로 알며 인식함으로써, 그리고 그리스도께서 믿는이들을 그분의 형상으로 변화시키심으로 교회 안에서 생활하도록 하는 데 있다.

 2. 헨리 알포드(신약 헬라어의 의미에 대한 권위자)는 「영어 독자들을 위한 신약」제2권 265페이지에서, 「여기에서 그리스도가 그 영이라고 말해진 것처럼(고후 3:17), 주님은 성령과 동일하다. 여기의 그리스도는 그리스도의 영이다.」고 말한다.

 3. 빈센트(Marvin R. Vincent)는 그의 「신약의 말씀 연구」제 3 권 308페이지에서, 「16절의 주 그리스도는 새 언약을 보급시키고 활력화시키는 그 영이다.」라고 말한다.

 4. 제이 오스왈드 샌더스(J. Oswald Sanders)는 그의 「영적인 성숙」에서 이렇게 말한다.(무디출판사, 144p). 「윌리암 바클레이의 주석 : 바울은 부활하신 주님과 성령을 동일시한 것 같다. 우리는 바울이 신학을 쓰지 않았다는 것을 기억해야 한다. 그는 체험을 기술했다. 성령의 역사와 부활하신 주님의 역사가 하나라는 것과 동일하다는 것이 그리스도인의 생활의 체험이다. 우리가 받는 능력과 빛과 인도는 성령과 부활하신 주님으로부터 오는 것과 동일하다. 우리가 그것을 체험하는 한, 그에 대해 얼마나 강조하든 문제가 안된다.」 -신약의 결론, 하나님편, 332p-

About DCP Korea

지방교회 변호와 확증

One thought on “(지방)교회가 양태론 비판에 반박한 내용 모음 (4)

  1. DCP Korea Post author

    신격의 셋은 다만 동시에 존재할 뿐 아니라 또한 서로 안에 거합니다. 그러므로 아버지와 아들과 영 가운데에는 동시에 존재함과 상호내재함이 모두 있습니다. 하나님은 삼일, 즉 셋-하나이신 것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