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트니스리와 지방교회에 관한『전문가들의 증언 “서문”』(3)

지방교회

지방교회1985년 4월에 “갓멘”에 대한 건(件)의 재판이 이루어질 예정이었다. 그러나 재판이 시작되기 다섯 시간 전에 “영적 사이비 연구소”는 파산 법원 보호하의 재산 개편 신청을 냈다. 그들은 광범위한지지 기반을 갖고 있었고, 조사 과정 중에 계속적으로 자금을 조성하였으면서도 재판에 나설 여유가 없다고 주장했다. 이 행동을 취함으로써 그들은 혹시 있게 될지도 모를 큰 손해 배상과 과거 삼 년 동안에 선서 증언에서 그들이 한 일의 동기와 방법을 폭로라는 반대 심문이 있는 재판을 피할 수 있게 되었다.

“갓멘”의 주요 저자인 닐 더디(Neil Duddy)는 자신을 “영적 사이비 연구소”와 분리시키고 덴마크로 이주했다. 그는 재판에 나타나지 않았다. 독일판의 스위스인 발행자 “수엔겔러 벌라그”도 또한 나타나지 않았다. 따라서, 재판은 원고만의 참석으로 이루어지게 되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세이라니온 판사는 사실적인 문제와 전문가들의 의견에 관하여 증인들에게 질문하는 데 있어서 매우 능동적인 역할을 했다. 피고가 출두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사건에 관련된 사실들과 전문가들의 결론은 법정에 제시되었다.

 재판에서 나온 삼십 이 페이지의 판결문은 “갓멘”의 총체적인 허위에 대해 유죄 판결을 내린 것이다. 판사에 의해 상세하게 언급된 사실들은 전문가들 뿐 아니라 피고들의 선서 증언에서 나온 것이다.

[note note_color=”#f9fedf” text_color=”#333333″ radius=”15″] 그러한 사실들은 그 자체로서 자명하다. 법원의 의견은 다음과 같이 시작된다. “이 사건은 정식으로 공판에 회부되었으며, 상대가 없는 재판으로 진행되었다… 상대가 없는 재판이었지만, 법정은 원고들이 역량 있고 신뢰할 수 있는 증거를 제시했음을 느꼈고, 또한 법정은 증언자들의 신분과 자질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 더 나아가서, 법정은 피고인들이 출두하는 것과 관계없이, 수정 헌법 1조 상의 권리(표현의 자유에 해당) 문제를 다루는 사건에서 요구되는 대로 진실을 확증하기 위해 증인들을 심문하고 반대 심문할 충분한 기회를 가졌다. 법정이 보기를 원하고 묻기를 원했던 것은 빠짐없이 제공되었다. 더 나아가서, 원고들을 위한 증거는 자격 있는 전문 증인들에 의한 독립된 증거로서 확증되었다. 따라서 법정은 미국에서 유포된 “THE GOD MAN”(증거물 1호)이라는 닐 티 더디의 저술과 수엔겔러 벌라그가 출판하여 유럽에서 유포한 책 “위트니스 리와 (지방)교회에 대한 탐구”(증거물 3호), 그리고 닐 더디와 “영적 사이비 연구소가 인터바시티 출판사(Inter-Varsity Press)를 통해 미국과 영국에서 유포한 “갓멘(THE GOD MAN)”(증거물 5호)의 위트니스 리와 (지방)교회들에 관한 탐구는 모든 주요 방면에서 거짓되고, 비방적이며, 특권 침해이므로, 명예 훼손임을 판결한다.”(캘리포니아 민법 제 45조).[/note]

판결문의 전문은 이 책 발행인이 보유하고 있음을 참고하기 바란다. 1억 1천 9백만 달러라는 손해 배상액은 손상 행위에 대한 재판장의 의견 및 책을 쓰는 데에 연관된 악의에 대한 그의 반응을 반영한 것이다. 그러나 그 재판에서 판정한 배상액은 결코 원고에게 지급되지 않았다. “영적 사이비 연구소”는 법원의 감독 하에 재편되었으며, 다시 사업을 시작했다. 법원 결정에 있어서 가장 가치 있는 보상은 이 책에 기록된 증언에 있다.

비록 “갓멘(THE GOD MAN)”과 “마인드벤더(THE MINDBENDER)”는 출판계에서 회수되었지만, 그들이 지어낸 악한 소문은 좀처럼 가시지 않았다. 매번 새로운 사이비교 소동과 함께 케케묵은 정보가 되풀이됐다. 이 책의 증언은 아직도 되풀이되고 있는 그들의 비난에 대한 해독제이다.

About DCP Korea

지방교회 변호와 확증

One thought on “위트니스리와 지방교회에 관한『전문가들의 증언 “서문”』(3)

  1. DCP Korea Post author

    법정은 미국에서 유포된 “THE GOD MAN”과 “, “위트니스 리와 (지방)교회에 대한 탐구” 는 모든 주요 방면에서 거짓되고, 비방적이며, 특권 침해이므로, 명예 훼손임을 판결하였습니다.(캘리포니아 민법 제 45조).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