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셉의 일생은 그리스도의 일생의 복사판이었다.

 

<아침의 누림>

A.요셉은 목자였다.

B. 요셉은 아버지의 사랑을 받는 아들이었다.

c. 요셉은 아버지의 뜻에 따라 자기 형제들을 섬기기 위해 보내어졌다.

D.요셉은 형제들에게 미움을 받고 박해를 받으며 배반당했다.

창37:2-4  요셉은 십칠 세 소년이었을 때에 자기 형들과 함께 양 치는 일을 하였다. ….이스라엘은 다른 아들들보다 요셉을 더 사랑하였다. 왜냐하면 요셉은 노년에 얻은 아들이었기 때문이다. 이스라엘은 요셉에게 채색옷을 지어 입혔다. 그의 형들은 아버지가 다른 형제들보다 요셉을 더 사랑하는 것을 보고 그가 미워서 그에게 다정한 말을 할 수 없었다.

요셉은 성숙한 성도의 조성된 면을 묘사하므로 그리스도의 완전한 예표이다. 만일 여러분에게 그리스도로 조성된 면이 완전하지 않다면, 분명 여러분의 어떤 부분도 완전할 수 없다. 타락하고 구원받고 부르심을 받고 구속되고 거듭난 우리 안에는, 그리스도로 조성된 부분외에는 완전한 것이 없다. 할렐루야 ! 우리안에는 그리스도로 조성된 부분이 있다. …..성숙한 성도들 안에 그리스도로 조성된 이 면은 완전하다. 그러므로 그것은 그리스도를 완전하게 보여주는 예표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