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씀 안에 있는 구원

성경말씀

(시110:147) 내가 새벽 전에 부르짖으며 주의 말씀을 바랐사오며

오늘의 만나

우리가 구원받은 복음은 성경으로부터 나왔습니다. 또한 우리가 매일매일 구원을 이루어가는 것도 성경으로 말미암은 것입니다. 그러나 우리가 이 책을 소홀히 한다면 초기에 놀라운 구원을 체험했을지라도 합당하게 구원을 이루어 가지 못할 것입니다. 구약의 성도들은 말씀에 의해 어떻게 구원을 이루어 가는지에 대해 풍성히 간증하고 있습니다. 시편110편 147절은 “내가 새벽 전에 부르짖으며 주의 말씀을 바랐사오며”라고 말합니다. 시편 기자는 여기에서 새벽 전에 일어나 부르짖었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그의 모든 장래 곧 그의 모든 생활이 하나님의 말씀과 밀접한 관계가 있었습니다. 우리는 구약의 성도들보다 얼마나 좋은 상황에 있는가를 생각해 보십시오. 모세에게는 심지어 성경의 처음 다섯 권도 없었습니다. 다윗의 성경은 선지서들을 포함하지 못했습니다. 그에게는 달콤한 이사야서나 비밀스러운 스가랴서나 기이한 다니엘서 같은 책들이 없었으며 에스겔서에 대한 계시도 없었습니다. 우리에게는 이 모든 것들이 있을 뿐 아니라 복음서들, 사도행전, 서신서들도 있고 계시록도 있습니다. 여러분은 이것이 얼마나 놀라운 유산인지 아십니까?

출처 : 생명 메시지2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