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교회 – 마므레 상수리 수풀 근처

성경말씀

(창18:1) 여호와께서 마므레 상수리 수풀 근처에서 아브라함에게 나타나시니라 오정 즈음에 그가 장막 문에 앉았다가

오늘의 만나

 마므레는 ‘강함’을 뜻하고, 헤브론은 ‘교제, 친교, 우정’을 뜻합니다. 창세기 18장 1절에 의하면 하나님께서 아브라함을 방문하러 오신 것은 그가 마므레에 있을 때였습니다. 그 방문에서 하나님은 그에게 나타나셨을 뿐 아니라 오랫동안 그와 함께 머무셨으며 그와 함께 음식을 먹기까지 하셨습니다. 우리 모두는 주님과의 지속적인 교통을 유지해야 합니다. 이것은 갑자기 발생하는 일이어서는 안 되며 가끔 생기는 일이어서도 안 됩니다. 그것은 지속적이어야 합니다. 아마 몇 년 전에 당신은 주님께 제단을 쌓았다고 말할지 모르나 오늘은 어떻습니까? 나는 아브라함이 생애의 대부분을, 주님과 지속적인 교통을 할 수 있었던 헤브론에서 보냈을 것이라고 믿습니다. 하나님을 경배하고 그분을 섬기고 그분과의 지속적인 교통을 할 수 있도록 우리는 헤브론에 있는 마므레에서 제단을 쌓을 필요가 있습니다. 이것이 헤브론에 있는 세 번째 제단의 체험입니다.
출처 : 삶을 가꿔 주는 선물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