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교회 – 축복의 원칙

성경말씀

(히7:7 두말할 필요 없이 아랫사람이 윗사람에게서 축복을 받습니다. 마11:11 내가 진실로 여러분에게 말합니다. 여자에게서 태어난 사람들 중 침례자 요한보다 더 큰 사람이 일어난 적이 없습니다. 그러나 천국에서는 가장 작은 사람도 요한보다 큽니다.

오늘의 만나

히브리서 7장 7절에서 우리는 윗사람이 아랫사람을 축복하는 축복의 원칙을 볼 수 있습니다. 이것은 단지 나이의 문제가 아닙니다. 그것은 그리스도의 분량의 문제입니다. 우리는 그리스도의 분량에 따라 크거나 작은 것입니다. 요한이 그보다 앞서 일어났던 사람들보다 더 큰 것은 그가 그리스도와 매우 가까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아브라함도 크기는 했지만 그는 그리스도를 보지 못하였습니다. 하지만 침례 요한은 그를 보았습니다. 그러나 요한은 그리스도와 가까이 있기는 했지만 그 안에 그리스도를 담지는 못했습니다. 그러나 우리 모두는 그리스도가 우리 안에 있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심지어 우리는 내게 사는 것이 그리스도니(빌1:21)라고도 말할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침례 요한보다, 그보다 앞서 간 모든 사람들보다 더 그리스도와 가까이 있습니다. 우리가 큰 자인지 작은 자인지는 우리의 그리스도의 분량에 달려 있습니다. 여러분이 그리스도를 많이 소유할 때 여러분은 큰 자입니다. 그리스도를 많이 소유함으로 말미암아 우리가 다른 사람들보다 큰 자라면 우리는 그들을 축복할 자격이 있습니다. 언제나 큰 자가 작은 자를 축복하기 때문입니다. 큰 자는 다른 사람들에게 줄 수 있는 많은 그리스도의 분량을 소유하고 있습니다. 만일 여러분이 나보다 크다면 그것은 나보다 많은 그리스도의 몫을 가지고 있음을 뜻합니다. 다른 사람들을 축복하는 것은 그들에게 그리스도를 공급한다는 의미입니다. 그리스도의 작은 분량을 가진 사람들은 더 큰 분량을 가진 사람들의 축복을 필요로 합니다. 우리는 참예하고 누리는 그 그리스도로 다른 사람들을 축복합니다. 우리가 그리스도를 더 많이 누릴 때 다른 사람들에게 공급할 수 있는 더 많은 그리스도를 ! 갖습니다 . 이렇게 그리스도를 공급하는 것이 축복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