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교회 – 먼저 중간 음을 조정함

성경말씀

(시119:147~148) 내가 새벽 전에 부르짖으며 주의 말씀을 바랐사오며 주의 말씀을 묵상하려고 내 눈이 야경이 깊기 전에 깨었나이다

오늘의 만나

 어느 이른 아침 어떤 주님의 종이 예배당에 들어가 말씀을 묵상하며 주님께 기도하고 있었습니다. 얼마 지나지 않아 어디선가 풍금소리가 들려왔습니다. 처음에는 한 음이었고 다음에는 한 구절 그 다음에는 한 곡이 흘러 나왔습니다. 그는 소리가 어디에서 나는지 둘러보았습니다. 알고 보니 조율사가 풍금을 조율하고 있었던 것입니다. 하나님의 종은 그에게 물어 보았습니다. “이 큰 풍금에는 음이 이렇게 많은데 어떻게 화음을 맞추나요?” 조율사는 대답했습니다. “저는 먼저 가장 중간에 있는 ‘A’음을 정확하게 조율한 후에 다시 다른 음을 그것과 맞춥니다.” 믿는이들은 반드시 일찍 일어나 먼저 하나님과 화음을 이루도록 조율해야만 합니다. 그래야 하루 동안 만나게 될 사람들과 사물과 일에 있어 조화를 이룰 수 있습니다. 허드슨 테일러는 또 이렇게 말했습니다. “먼저 음악회를 열고, 그 다음에 악기의 화음을 맞추는 사람이 어디 있습니까? 매일 성경을 읽고 기도하므로, 먼저 하나님과 화음을 맞춘 후에 사람들과 만나고 일을 해야 합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