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교회] 마태복음 14:14-21

오천명을 먹이신 기적

14 예수께서 나오사 큰 무리를 보시고 불쌍히 여기사 그중에 있는 병인을 고쳐 주시니라

15 저녁이 되매 제자들이 나아와 가로되 이곳은 빈 들이요 때도 이미 저물었으니 무리를 보내어 마을에 들어가 먹을 것을 사먹게 하소서

16 예수께서 가라사대 갈것 없다 너희가 먹을 것을 주어라

17 제자들이 가로되 여기 우리에게 있는 것은 떡 다섯개와 물고기 두 마리뿐이니이다

18 가라사대 그것을 내게 가져오라 하시고

19 무리를 명하여 잔디 위에 앉히시고 떡 다섯개와 물고기 두마리를 가지사 축사하시고 떡을 떼어 제자들에게 주시매 제자들이 무리에게 주니

20 다 배불리 먹고 남은 조각을 열두바구니에 가득 차게 거두었으며

21 먹은 사람은 여자와 아이들 외에 오천명이나 되었더라

누림

주님은 떡 다섯개와 물고기 두마리를 갖고 하늘을 우러러 보신후에 음식을 축복하셨다.                                                     `하늘을 우러러 보심` 은 그분이 하늘에 계신 아버지를 우러러 보셨음을 의미한다. 이것은 그분이 축복의 근원이 자신에게 있지 않음을 깨달았음을 가리킨다. 그분은 보내심을 받은 자이다. 보내신 분인 아버지께서 축복의 근원이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