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교회] 마태복음 22:41-46

자매집회 - 자아를 벗는 생활 - 지방교회자매집회

그리스도에 관하여 질문함으로 시험하는 모든 사람들의 말문을 막으심

41 바리새인들이 모였을때 예수께서 그들에게 물으시되

42 너희는 그리스도에 대하여 어떻게 생각하느냐? 뉘 자손이냐? 대답하되 다윗의 자손이니이다.

43 가라사대 그러면 다윗이 성령에 감동하여 어찌 그리스도를 주라 칭하여 말하되

44 주께서 내 주께 이르시되 내가 네 원수를 네 발아래 둘 때까지 내 우편에 앉아있으라 하셨도다 하였느냐?

45 다윗이 그리스도를 주라 칭하였은즉 어찌 그의 자손이 되겠느냐? 하시니

46 한 말도 능히 대답하는 자가 없고 그날부터 감히 그에게 묻는 자도 없더라

누림

바리새인들은 주님의 질문에 다윗의 자손이라고 대답했다. 이것은 성경에 따르면 정확한 것이지만 그들은 인성에 따라 그분께서 다윗의 아들인것 밖에는 몰랐다. 그들은 하나님의 아들이신 그리스도의 신성에 관한 나머지 절반은 알지 못했다.그분은 하나님이시자 사람이시며,하나님의 아들이시자 다윗의 아들이시다. 그분은 지금 하늘에도 계시고 우리안에도 계신다. 그분은 한 인격안에 신성한 본성과 인간의 본성을 지닌 분이시다.우리는 그분을 영안에서 받아들여,생명안에서 누리고 체험해야 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