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교회] 마가복음 4:21-25

등불의 비유

21 예수님께서 또 그들에게 말씀하셨다.등불을 가져와 말아래나 침대아래 두겠습니까? 그것을 가져와 등잔대위에 두어야 하지 않겠습니까?

22 숨겨진 것이 밝혀지지 않는 것이 없고,감추어진 것이 드러나지 않는 것이 없습니다.

23 들을 귀가 있는 사람은 들으십시오.

24 예수님께서 또 말씀하셨다. 여러분이 무엇을 듣는지 주의하십시오. 여러분이 재는 그 분량대로 재어서 여러분에게 줄 것이고, 또 여러분에게 더 줄 것입니다.

25 왜냐하면 있는 사람은 더 받을것이고,없는 사람은 가지고 있는 것마저도 빼앗길 것이기 때문입니다.

누림

불은 주님의 복음사역이 그들에게 빛을 가져다 주는 것이었음을 가리킨다. 그러므로 이같이 거룩한 봉사는 믿는 이들을 발광체들이 되게 하며 이 어두운 세상에서 그분의 간증으로서 빛나는 등대들인 교회가 되게 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