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교회] 마가복음 4:30-34

겨자씨의 비유

30 또 예수님께서 말씀하셨다. 우리가 하나님의 왕국을 어떻게 비유하며,무엇에 비유하여 나타내면 되겠습니까?

31 마치 겨자씨 한알과 같은데,그 씨가 땅에 심어질 때에는 땅에 있는 어떤 씨보다 작지만,

32 심어진 후에는 자라서 모든 푸성귀보다 커져 큰 가지들을 내니,하늘의 새들이 그 그늘아래 깃들일수 있게 됩니다.

33 예수님께서 이러한 많은 비유로 그들이 알아들을수 있을 만큼 말씀하셨다.

34 예수님께서 비유가 아니고서는 그들에게 말씀하지 않으셨으나,제자들에게는 따로 모든 것을 설명해 주셨다.

(누림)

주님은 하나님의 나라를 겨자씨로 비유했다.이 겨자씨는 앞에서 말한 씨와 같이 그분의 말씀을 말한다.                           본성에 따르면 겨자씨는 작고 먹기에 좋다. 그러나 이 씨가 균형잡히지 않게 자라 큰 나무가 되므로 많은 악한 새들이 그 가지에 깃들였다. 공중의 새들은 악한 사탄이며,그것들이 유발한 악한 사람들과 일들을 가리킨다.                                     겨자씨가 나무로 변한것은 순수한교회가 세상과 연합함으로 천국의외형만 크게 형성하는 결과를 가져온것을 상징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